빠르게 찾는 지역별 농촌여행지

여행을 가고자 하는 지역을 선택하시면 선택하신 지역에 있는 농촌여행지 정보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습니다.

새소식

기사모음
여름휴가철에 앞서 농어촌민박의 서비스·안전기준 강화한다.
분류 보도자료 작성자 웰촌 작성일 2018-07-25 조회수 6595
첨부파일

여름휴가철에 앞서 농어촌민박서비스·안전기준 강화한다.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는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에 앞서 농어촌정비법 시행규칙(‘18.7.19 공포․시행)을 개정하여 농어촌민박의 숙박 및 식품위생 서비스 품질을 제고한다고 밝혔다.
  ◎금년 1월 농어촌민박사업 시행지침 개정*으로 소방·위생·건축 등의 안전관리를 강화한데 이어, 이번 농어촌정비법 시행규칙 개정으로 농어촌민박 위생 서비스의 수준이 높아질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 연1회 이상 소방서, 위생담당기관 및 부서, 건축담당 부서 등 관련기관(부서포함)과 합동 점검 실시


금번 농어촌정비법 시행규칙의 개정 내용은 다음과 같다.
 [농어촌정비법 시행규칙 개정내용]
 ① 숙박위생기준 구체화 및 명확화
  - 숙박시설의 범위를 확대* 규정하고 청결 유지의 범위를 숙박시설 전체로 확대해서, 월 1회 이상 소독하도록 관리기준을 강화함
     * (현행) 객실, 복도, 화장실 등 → (개정) 객실, 접객시설, 복도, 계단, 샤워 및 세면시설, 화장실 등
  - 숙박자 1인이 사용할 때마다 침구류 및 수건을 세탁토록 하며 햇빛 및 기계 건조 등 건조방법도 구체화하였음
 ② 식품위생기준 명확화 및 객실에는 먹는 물 비치와 관리를 의무화
  - 조리에 사용되는 주방도구의 종류를 규정하고, 열탕·기계를 이용한 세척·살균 등 청결 유지·관리 방법을 구체화함
  - 객실에는「먹는물관리법」제3조제1호에 따른 먹는 물을 비치하고 위생적으로 관리하도록 하였음
  ※ 위반시「농어촌정비법」제132조에 따른 과태료 부과


■ 농어촌민박 서비스의 숙박 및 식품위생 기준이 명확해지고 강화됨으로써, 사업자에게 구체적인 지침이 되고 소비자에게는 농어촌민박에 대한 인식개선과 신뢰제고의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 농식품부는 관계자는 “소비자가 안심하고 농어촌민박을 이용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개선과제를 발굴하여 농어촌정비법 등 관련 제도를 정비함으로써 안전관리가 강화되고, 농촌관광이 활성화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