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청하신 정보를 조회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주세요.


corona

여름의 끝자락, 철원에서 만난 공간들
여름의 끝자락, 철원에서 만난 공간들
  여름의 끝자락, 철원에서 만난 공간들 대표적인 안보관광지인 철원. 그중에서도 휴전선과 가까운 마을인 두루미평화마을에서 끝나가는 여름날의 순간들을 만났다. 개장한 지 얼마 되지 않았지만 벌써부터 인기가 많은 소이산 모노레일과 철원역사문화공원을 비롯해 하루에 두 번 혹은 세 번만 들어갈 수 있는 월정리역, 안보관광으로 유명한 철원의 푸른 여행지들로 떠나보자.     두루미평화마을 두루미평화공원과 백마고지 전적비                 두루미평화마을은 철원에서도 휴전선과 가장 가까운 마을이다. 두루미평화공원과 백마고지 전적비가 있어서 안보관광지로도 유명한 곳이다. 공원을 걷다가...
  • 지역 : 강원도 철원군
  • 장소 : 철원 두루미평화마을
144
철원 두루미평화마을 강원도 철원군
2022-09-01

 

여름의 끝자락, 철원에서 만난 공간들


대표적인 안보관광지인 철원. 그중에서도 휴전선과 가까운 마을인 두루미평화마을에서 끝나가는 여름날의 순간들을 만났다. 개장한 지 얼마 되지 않았지만 벌써부터 인기가 많은 소이산 모노레일과 철원역사문화공원을 비롯해 하루에 두 번 혹은 세 번만 들어갈 수 있는 월정리역, 안보관광으로 유명한 철원의 푸른 여행지들로 떠나보자.

 

 

두루미평화마을
두루미평화공원과 백마고지 전적비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두루미평화마을은 철원에서도 휴전선과 가장 가까운 마을이다. 두루미평화공원과 백마고지 전적비가 있어서 안보관광지로도 유명한 곳이다. 공원을 걷다가 주변을 둘러보면 탁 트인 평야를 볼 수 있는데, 겨울이면 이곳으로 두루미 떼가 찾아온다고 한다. 마을 근처의 백마고지 전적비는 한국전쟁 당시 백마고지전투에서 희생된 영혼을 기리기 위한 곳으로, 태극기와 자작나무가 펼쳐진 길을 지나면 전적비와 위령탑을 볼 수 있고, DMZ 평화의 길로 이어진다

 

주소 : 강원 철원군 철원읍 산명리 1882-6

운영시간 : 상시


 

 

철원역사문화공원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철원역사문화공원은 개장한 지 이제 한 달 정도 된 철원의 새로운 여행지이다. 100년 전 철원의 모습을 그대로 복원한 레트로한 분위기의 공원으로, 의상실, 은행, 소학교, 철원역 등이 있어 철원 옛 시가지의 축소판이라고도 할 수 있다. 철원의 대표적 명소 노동당사 앞에 자리하고 있으며, 공원 안에서는 소이산 모노레일을 탈 수 있어 함께 가볼 만한 곳들도 많다. 복원한 거리를 걷다 보면 식당과 카페도 볼 수 있는데, 개장한지 얼마 되지 않은 곳이라 아직 운영 준비 중인 곳들도 있으니 방문 시 참고하자.

 

주소 : 강원 철원군 철원읍 금강산로 262

운영시간 : 상시

 

 


소이산 모노레일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철원역사문화공원 내에 위치한 철원역에서 탈 수 있는 모노레일은 소이산 정상까지 운행된다. 철원역에서 정상까지는 13분 정도 소요되며, 정상에 도착한 후 10분 정도 걸어가면 전망대도 볼 수 있다. 전망대 가는 길에는 미군 막사로 사용되던 건물을 비롯하여 다양한 군사시설들도 볼 수 있는데 현재 홍보관으로 운영되고 있어 내부도 둘러볼 수 있다. 날이 좋은 날이면 사방이 탁 트인 전망대에서 숲이 우거진 DMZ를 볼 수 있고, 멀리 북한까지도 볼 수 있다.

 

주소 : 강원 철원군 철원읍 금강산로 262 철원역사문화공원 철원역

운영시간 : 매일 09:00 - 17:00 / - 매달 첫째주 월요일은 정기점검으로 휴무입니다.

이용요금 : 성인 5,000 / 청소년 3,000 / 어린이 2,000

 

 


노동당사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1946년 북한이 지은 러시아식 건물이다. 3층 건물로 지어진 노동당사는 현재는 외벽만 남아있는데 그 외벽에 여전히 총탄과 포격 흔적들이 남아있다. 안으로 들어갈 수는 없지만 건물을 따라 외부에서 한 바퀴 둘러볼 수 있는데, 외벽만 남아있는 상황이라 충분히 안쪽을 볼 수가 있다. 해가 진 후에는 건물을 비추는 야간 조명이 켜지는데, 낮의 모습과는 또 다른 모습을 볼 수 있다.

 

주소 : 강원도 철원군 철원읍 관전리 3-5

운영시간 : 상시

 

 

 

철원평화전망대 + 월정리역(DMZ평화관광투어)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월정리역과 철원평화전망대를 볼 수 있는 DMZ평화관광투어는 평일에는 하루에 두 번, 주말에는 세 번 진행된다. 월정리역과 철원평화전망대는 민간인이 허가 없이는 들어갈 수 없는 곳이라 따로 안내센터에서 신청을 해야 하는데, 자가 차량으로 이동을 하며 해설사가 동행하여 방문하는 지역의 설명을 들을 수 있다.

철원평화전망대 1층에는 전시관이 있어 평화를 주제로 한 전시를 관람할 수 있고, 전망대는 2층에 위치하고 있다. 전망대에서는 비무장지대는 물론 북한 지역인 평강고원과 선전마을도 볼 수 있다. 월정리역은 서울에서 원산까지 이어졌던 경원선의 간이역으로, 지금은 폐역이 됐지만 ‘철마는 달리고 싶다’라는 유명한 표지판과 함께 열차의 잔해가 남아 있는 상징적인 곳이다. 투어는 두 시간에서 두 시간 반 정도 진행된다.

 

주소 : 강원 철원군 동송읍 태봉로 1823 고석정국민관광지DMZ평화관광안내센터

운영시간 : 매일 09:00 – 14:00 (평일 10시 / 2시 + 주말 10시 / 1시30분 / 2시)

이용요금 : 성인 2,000원 / 청소년 1,500원 / 어린이 1,000원(주차요금 소형 2,000원 / 대형 5,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