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청하신 정보를 조회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주세요.


로컬느낌 가득 부안 가을여행
로컬느낌 가득 부안 가을여행
로컬느낌 가득한  부안의 가을여행을 떠나보자   [농촌의 보물을 담은 ‘시고르잡화점’]     부안 농촌의 이곳저곳을 돌아다니며 보물을 모으는 곳이 있다.  바로 부안 보물창고로 불리는 ‘시고르잡화점’ 이다.  이 곳에서는 부안을 사랑하는 부안 청춘들이 모여서  부안 시골에서 모은 보물들을 시고르잡화점에  차곡차곡 모아 여행자들과 공유한다. 매장에 들어서면 레트로, 시골, 기념품,  예술, 청춘이라는 키워드를 담은 여러 아이템들을 만나 볼 수 있다.  청춘들이 모여 레트로한 시골의 보물들을 모은 느낌이다.  특히 요즘 유행하는 다양한 굿즈 아이템과  부안의 특색을 담은 기념품들을 구경하다 보면  시고르잡화점이 부안의 여행안내센터의 역할도 하고 있는 것을 볼 수 있다.  여행객들이 이 곳을 먼저 방문해 여행지 추천을 받고  기념품과 함께 여행을 시작하기도 한다.  현지인 추천 여행지는 여행의 성공확률을 올려준다.  반대로 여행이 좋았다면 마지막으로 방문해  부안의 좋았던 여행지를 생각해 기념품을 사도 좋은 곳이다.  우리가 잘 모르는 여행지를 하나씩 알아가는 재미와  추억을 간직할 수 있는 기념품을 사는 이 모든 것이  한 장소에서 이루어지는 시고르잡화점은  부안 여행에서 꼭 방문해야 하는 필수코스로 추천한다. ✅ 주소 : 전북 부안군 부안읍 매창로 195 시고르잡화점 ✅ 운영시간 : 11:00 ~ 19:00 / 월화 휴무 --   [부안의 이색여행지 ‘곰소 염전’] 부안에는 특별한 여행지가 있다.  바로 곰소만에 있는 곰소염전이다.  우리나라에서 몇 안 되는 천일염 생산지인데, 이곳은 조선시대에도 곰소염전에서 천일염을 생산했다는  기록이 남아있을 정도로 역사가 오래됐다.  일제강점기 때 지금의 염전지대가 형성되었다.  지금도 천일염을 생산 중이며 여행지로도 가볼 수 있는 곳이 되었다.  부안에서 유명한 로컬빵집인 슬지제빵소 길 건너에 있으며  천일염을 작업하는 공간을 제외하고는 방문해볼 수 있고  사진도 언제든 촬영이 가능한곳이다.  소금을 만드는 염전이 하나의 관광지처럼 둘러볼 수 있다니  너무 이색적이고 아이들과 함께 방문해 소금이 만들어지는 과정을 설명하기에도 제격이다.  염전에 고인 물에 하늘이 거울처럼 비쳐,  마치 하늘과 맞닿아 있는 듯 한 환상이 느껴지기도 한다.  전체 둘러보는데 30분이면 충분하며  슬지제빵소를 방문했을 때 함께 가는 것을 추천한다.  ✅ 주소 : 전라북도 부안군 진서면 곰소리89 ✅ 운영시간 : 09:00 ~ 18:00 / 매일운영 ✅ 입장료 : 없음 --   [부안 최고의 노을 맛집, 부안 적벽강 노을길, 수성당] 부안에서 노을을 가장 멋지게 볼 수 있는 여행지가 있다.  바로 적벽강 노을길인데 이 곳은 가을에는 코스모스 꽃 길과  수성당 문화유적까지 함께 볼 수 있는 곳이다.  노을길을 따라 바다를 조망하며 걸을 수 있다는 점이  너무 매력적인 여행지인데, 꼭 바다가 아니더라도  사계절의 변화를 뚜렷이 느낄 수 있는 산책길의 자연환경이 이곳의 매력을 더해준다.  이곳에서 또 하나의 특이한 지형을 만나 볼 수 있다.  바닷물에 침식되어 퇴적한 절벽인데,   마치 책을 쌓아 놓듯 겹겹이 세월을 쌓아 논 듯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수성당은 적벽강노을길에서 10분정도  산책길을 따라 가면 볼 수 있는데  해안마을에 유일하게 남아 있는 마을의 공동 신앙소다.  수성할머니라는 해신이 어부들을 보호하고 풍랑을 다스려  고기가 잘 잡히게 해준다는 전설이 깃든 곳이다.  1시간 정도면 노을길과 수성당 그리고 꽃밭까지  모두 둘러볼 수 있으니 부안을 방문한다면  특히 해질녘 방문해 멋진 풍경을 감상해 보자.  ✅ 주소 : 전라북도 부안군 변산면 격포리 산35-41 ✅ 운영시간 : 09:00 ~ 18:00 / 매일운영 ✅ 입장료 : 없음
  • 지역 : 전라북도 부안
  • 장소 : 부안여행
195
부안여행 부안읍
2023-10-24
로컬느낌 가득한 

부안의 가을여행을 떠나보자

 

[농촌의 보물을 담은 ‘시고르잡화점’]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부안 농촌의 이곳저곳을 돌아다니며 보물을 모으는 곳이 있다. 

바로 부안 보물창고로 불리는 ‘시고르잡화점’ 이다. 

이 곳에서는 부안을 사랑하는 부안 청춘들이 모여서 

부안 시골에서 모은 보물들을 시고르잡화점에 

차곡차곡 모아 여행자들과 공유한다.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매장에 들어서면 레트로, 시골, 기념품, 

예술, 청춘이라는 키워드를 담은 여러 아이템들을 만나 볼 수 있다. 

청춘들이 모여 레트로한 시골의 보물들을 모은 느낌이다. 

특히 요즘 유행하는 다양한 굿즈 아이템과 

부안의 특색을 담은 기념품들을 구경하다 보면 

시고르잡화점이 부안의 여행안내센터의 역할도 하고 있는 것을 볼 수 있다. 

여행객들이 이 곳을 먼저 방문해 여행지 추천을 받고 

기념품과 함께 여행을 시작하기도 한다.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현지인 추천 여행지는 여행의 성공확률을 올려준다. 

반대로 여행이 좋았다면 마지막으로 방문해 

부안의 좋았던 여행지를 생각해 기념품을 사도 좋은 곳이다. 

우리가 잘 모르는 여행지를 하나씩 알아가는 재미와 

추억을 간직할 수 있는 기념품을 사는 이 모든 것이 

한 장소에서 이루어지는 시고르잡화점은 

부안 여행에서 꼭 방문해야 하는 필수코스로 추천한다.


✅ 주소 : 전북 부안군 부안읍 매창로 195 시고르잡화점

✅ 운영시간 : 11:00 ~ 19:00 / 월화 휴무




--


 

[부안의 이색여행지 ‘곰소 염전’]


external_image


부안에는 특별한 여행지가 있다. 

바로 곰소만에 있는 곰소염전이다. 

우리나라에서 몇 안 되는 천일염 생산지인데,

이곳은 조선시대에도 곰소염전에서 천일염을 생산했다는 

기록이 남아있을 정도로 역사가 오래됐다.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일제강점기 때 지금의 염전지대가 형성되었다. 

지금도 천일염을 생산 중이며 여행지로도 가볼 수 있는 곳이 되었다. 

부안에서 유명한 로컬빵집인 슬지제빵소 길 건너에 있으며 

천일염을 작업하는 공간을 제외하고는 방문해볼 수 있고 

사진도 언제든 촬영이 가능한곳이다.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소금을 만드는 염전이 하나의 관광지처럼 둘러볼 수 있다니 

너무 이색적이고 아이들과 함께 방문해 소금이 만들어지는 과정을 설명하기에도 제격이다. 


염전에 고인 물에 하늘이 거울처럼 비쳐, 

마치 하늘과 맞닿아 있는 듯 한 환상이 느껴지기도 한다. 

전체 둘러보는데 30분이면 충분하며 

슬지제빵소를 방문했을 때 함께 가는 것을 추천한다. 


✅ 주소 : 전라북도 부안군 진서면 곰소리89

✅ 운영시간 : 09:00 ~ 18:00 / 매일운영

✅ 입장료 : 없음




--


 

[부안 최고의 노을 맛집, 부안 적벽강 노을길, 수성당]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부안에서 노을을 가장 멋지게 볼 수 있는 여행지가 있다. 

바로 적벽강 노을길인데 이 곳은 가을에는 코스모스 꽃 길과 

수성당 문화유적까지 함께 볼 수 있는 곳이다. 


external_image


노을길을 따라 바다를 조망하며 걸을 수 있다는 점이 

너무 매력적인 여행지인데, 꼭 바다가 아니더라도 

사계절의 변화를 뚜렷이 느낄 수 있는 산책길의 자연환경이

이곳의 매력을 더해준다. 


external_image


이곳에서 또 하나의 특이한 지형을 만나 볼 수 있다. 

바닷물에 침식되어 퇴적한 절벽인데,  

마치 책을 쌓아 놓듯 겹겹이 세월을 쌓아 논 듯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external_imageexternal_image


수성당은 적벽강노을길에서 10분정도 

산책길을 따라 가면 볼 수 있는데 

해안마을에 유일하게 남아 있는 마을의 공동 신앙소다. 

수성할머니라는 해신이 어부들을 보호하고 풍랑을 다스려 

고기가 잘 잡히게 해준다는 전설이 깃든 곳이다. 

1시간 정도면 노을길과 수성당 그리고 꽃밭까지 

모두 둘러볼 수 있으니 부안을 방문한다면 

특히 해질녘 방문해 멋진 풍경을 감상해 보자. 


✅ 주소 : 전라북도 부안군 변산면 격포리 산35-41

✅ 운영시간 : 09:00 ~ 18:00 / 매일운영

✅ 입장료 : 없음







공공누리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 1유형 :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정보수정
요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