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청하신 정보를 조회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주세요.


몸과 마음을 힐링해 줄 농가맛집
몸과 마음을 힐링해 줄 농가맛집
가장 청송다운 한 끼 식사, 농가맛집 두연    단언컨대 ‘농가맛집 두연’은 청송에서 가장 청송다운 한 끼 식사를 할 수 있는 곳이다.  친절한 부부가 직접 재배한 농산물을 비롯해 지역에서 나는 유기농 식재료로 만들어 낸,  상당히 수준 높은 한 상 차림을 맛볼 수 있다.                   애피타이저부터 범상치 않다.  자색고구마에 꿀을 뿌려 으깬 뒤에 잣을 올려 플레이팅한 자색고구마매쉬, 아로니아 드레싱을 올린 샐러드,  콩고기와 돼지고기 수육이 함께 제공된다.  정식 메뉴에는 청송 특산물인 사과를 비롯해 당근, 브로콜리, 자색고구마,  쥐눈이콩을 넣어 만드는 ‘오색빛깔 사과솥밥’이 기본으로 제공되며,  메인 메뉴로는 코다리찜, 두부전골 등이 준비되어 있다.  두부로 만든 파스타 또한 ‘농가맛집’ 두연이 자랑하는 이색 메뉴다.  청송을 가득 담아낸 한 끼 식사, ‘농가맛집 두연’에서 꼭 즐겨보자.  ✅ 주소: 경북 청송군 청송읍 초막본길 40 ✅ 운영시간: 11:00~20:00 (15:00~18:00 브레이크타임) / 토 정기휴무 ✅ 이용요금 : 코다리찜 정식 18,000원 / 두부전골 정식 18,000원 / 두부김치찜 정식 18,000원 (정식은 2인 이상) *해당 콘텐츠는 23년 1월 2주차에 취재되었습니다. 농가의 한상차림 체험, 농가맛집참살이 농가가 선사하는 한 상 차림을 제대로 경험해 보고 싶다면, 농가맛집을 찾아보는 것을 추천한다. 꽤 흥미로운 경험을 얻을 수 있을 테니까. 고령에는 향토음식연구가 최해연 대표가 운영하는 농가맛집, ‘참살이’가 있다. 고령의 여러 식재료를 활용해 정갈한 한 상 차림을 내어주는 식당이다.  ‘참살이’에서 가장 기본이 되는 것은 한우다. 고령의 대표적인 특산물인 한우를 주요 재료로 삼아 수육과 육회, 소고기버섯전골 등 다양한 스타일의 요리를 선보인다. 메인 메뉴만 훌륭한 것은 아니다. 밥과 밑반찬에도 정성이 들어간 것은 마찬가지다. 지역에서 나는 재료를 최대한 활용했다. 특히 밥은 경상북도 전체를 통틀어도 우수한 것으로 손꼽히는 ‘고령옥미’로 지은 것이라고. 여기에 조선간장과 참기름을 버무린 취나물을 넣어 맛과 향을 더하기까지 했다.  농가맛집 ‘참살이’는 예약제로 운영한다. 장소가 협소하기도 하거니와, 한정된 식재료로 최고의 경험을 선보이기 위함일 터. 고령에 방문할 예정이라면 참살이에서의 멋진 식사 한 번쯤은 예약해 보자.  ✅ 위치: 경북 고령군 대가야읍 큰골길 208 ✅ 영업시간: 12:00~19:00 (매주 화요일 휴무) ✅ 문의전화: 054-954-1466 (예약 필수) ✅ 주요메뉴: 참살이정식 15,000원 / 정나눔정식 17,000원/ 자연인정식 20,000원 *해당 콘텐츠는 23년 11월 3주차에 취재되었습니다. 영주 사과로 만든 양식을 만날 수 있는 카페, 선비꽃 한때 영주시에서 꽤 유명했던 농가맛집 ’선비꽃이야기‘가 새롭게 변신했다. 한정식을 내세웠던 과거와는 다르게, 조금 가볍게 즐길 수 있는 ‘카페, 선비꽃‘으로 말이다. 식당에서 브런치 카페로 바뀌며 여러 메뉴를 바꾸었다지만, 지역 특산물을 활용해 요리를 내어주는 것만큼은 그대로다. 넓은 정원은 아이들이 뛰놀기에 좋다. 이국적인 외관과 인테리어는 마치 비밀의 공간에 초대받은 것만 같은 느낌을 준다. 한가로이 브런치를 맛보거나, 커피 한 잔 마시며 시간을 보내는 것을 추천한다. 여유를 갖고 방문하는 것을 추천한다. 이곳에서의 시간은 정말이지 힐링이니까.  영주 사과로 만든 데미그라스 소스로 맛을 낸 수제 돈가스가 ‘카페, 선비꽃‘의 메인 메뉴다. 매운맛을 좋아하는 이들을 위해 청양고추를 얹은 버전도 나름대로 인기라고. 우리 밀로 반죽한 도우로 구워낸 피자는 단골들도 엄지를 치켜드는 요리다. 주말에는 웨이팅이 있을 때가 많다는 점을 참고할 것. 그만큼 검증된 맛집이라는 뜻이다.  ✅ 위치: 경북 영주시 안정면 신재로 685 ✅ 영업시간: 11:00~18:00 (17:00 라스트 오더) / 매주 수요일 정기 휴무 ✅ 주요메뉴: 수제돈가스 11,000원 / 우리밀 옥수수 피자 20,900원 *해당 콘텐츠는 24년 1월 2주차에 취재되었습니다. 다시 찾고 싶은 이유, 푸소 그 조용했던 농촌이 북적거리게 된 것은 순전히 ‘푸소’ 덕분이다.  ‘푸소’는 농가에서 하룻밤을 보내며 농촌 주민들의 훈훈한 정을 경험하는 감성 체험 프로그램이다.  일종의 숙박 프로그램인 셈인데, 농촌 밥상을 오롯이 즐길 수 있다는 점에서 인기다.  한때 유럽 여행자들의 숙소 형태로 알려졌던 ‘카우치 서핑’ 같기도, 혹은 ‘홈스테이’ 같기도 하다. ‘푸소’라는 생소한 이름은 ‘Feeling-Up, Stress-Off’에서 앞 알파벳을 따서 합성한 단어(FUSO)다.  말 그대로 농촌을 느끼고, 스트레스는 덜어내라는 의미다.  전라도 지역에서 사용하는 ‘확 푸소’라는 표현에도  ‘덜어내다’는 의미가 담겨 있으니, 묘하게 일맥상통하는 것이 흥미롭다. ‘푸소’는 강진군청이 중심을 잡고, 강진 내에서 농촌 민박을 운영하는  농가주들이 힘을 합쳐 꾸려 나가는 구조다.  군청에서 직접 관리해 일정 수준의 품질을 유지하는 데 기여하는 등 큰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단순히 숙소만 제공하는 것이 아니다. 신선한 식재료로 만드는 농가 밥상을 경험할 수 있고,  농촌 체험프로그램도 마련되어 있다. ‘푸소’ 참여 농가마다 다채로운 체험을 준비해두고 있으니, 예약할 때 문의할 것. 강진에 도착하는 그 순간부터, 떠날 때까지 환대의 연속이다.  서글서글한 농가주가 투숙객을 반갑게 맞이하고, 강진 여행을 제대로 즐길 수 있도록 배려한다.  ‘푸소’답게 힐링하며 휴식을 취하거나, 강진의 구석구석을 여행해도 좋다.  굳이 특별한 여행지를 찾지 않아도 괜찮다. 논두렁을 거닐거나, 시장 구경을 하고,  녹차 한 잔을 마시며 차담을 나누는 것도 ‘푸소’ 여행에서 할 수 있는 것들이니까.  <나의 문화유산답사기>를 쓴 유홍준 교수가 ‘남도 답사 일번지’로 꼽았을 정도로  볼거리와 즐길 거리가 풍성하다는 점이 바로 강진의 매력이다. ✅ 전라남도 강진군 강진읍 탐진로 111 ✅ 061-430-3327 *해당 콘텐츠는 23년 10월 1주차에 취재되었습니다.
  • 지역 : -
  • 장소 : 강진 푸소
193
  • 마을 바로가기
강진 푸소 전남 강진군 강진읍 보전길 22-14
2024-05-28

가장 청송다운 한 끼 식사, 농가맛집 두연


 external_image 


단언컨대 ‘농가맛집 두연’은 청송에서 가장 청송다운 한 끼 식사를 할 수 있는 곳이다. 

친절한 부부가 직접 재배한 농산물을 비롯해 지역에서 나는 유기농 식재료로 만들어 낸, 

상당히 수준 높은 한 상 차림을 맛볼 수 있다.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애피타이저부터 범상치 않다. 

자색고구마에 꿀을 뿌려 으깬 뒤에 잣을 올려 플레이팅한 자색고구마매쉬, 아로니아 드레싱을 올린 샐러드, 

콩고기와 돼지고기 수육이 함께 제공된다. 

정식 메뉴에는 청송 특산물인 사과를 비롯해 당근, 브로콜리, 자색고구마, 

쥐눈이콩을 넣어 만드는 ‘오색빛깔 사과솥밥’이 기본으로 제공되며, 

메인 메뉴로는 코다리찜, 두부전골 등이 준비되어 있다. 


두부로 만든 파스타 또한 ‘농가맛집’ 두연이 자랑하는 이색 메뉴다. 

청송을 가득 담아낸 한 끼 식사, ‘농가맛집 두연’에서 꼭 즐겨보자. 


✅ 주소: 경북 청송군 청송읍 초막본길 40

✅ 운영시간: 11:00~20:00 (15:00~18:00 브레이크타임) / 토 정기휴무

✅ 이용요금 : 코다리찜 정식 18,000원 / 두부전골 정식 18,000원 / 두부김치찜 정식 18,000원 (정식은 2인 이상)


*해당 콘텐츠는 23년 1월 2주차에 취재되었습니다.





농가의 한상차림 체험, 농가맛집참살이


농가가 선사하는 한 상 차림을 제대로 경험해 보고 싶다면, 농가맛집을 찾아보는 것을 추천한다.
꽤 흥미로운 경험을 얻을 수 있을 테니까.
고령에는 향토음식연구가 최해연 대표가 운영하는 농가맛집, ‘참살이’가 있다.
고령의 여러 식재료를 활용해 정갈한 한 상 차림을 내어주는 식당이다.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참살이’에서 가장
 기본이 되는 것은 한우다.

고령의 대표적인 특산물인 한우를 주요 재료로 삼아
수육과 육회, 소고기버섯전골 등 다양한 스타일의 요리를 선보인다.

메인 메뉴만 훌륭한 것은 아니다.
밥과 밑반찬에도 정성이 들어간 것은 마찬가지다.
지역에서 나는 재료를 최대한 활용했다.
특히 밥은 경상북도 전체를 통틀어도 우수한 것으로 손꼽히는 ‘고령옥미’로 지은 것이라고.
여기에 조선간장과 참기름을 버무린 취나물을 넣어 맛과 향을 더하기까지 했다.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농가맛집 ‘참살이’는 예약제로 운영한다.

장소가 협소하기도 하거니와, 한정된 식재료로 최고의 경험을 선보이기 위함일 터.
고령에 방문할 예정이라면 참살이에서의 멋진 식사 한 번쯤은 예약해 보자. 


✅ 위치: 경북 고령군 대가야읍 큰골길 208

✅ 영업시간: 12:00~19:00 (매주 화요일 휴무)

✅ 문의전화: 054-954-1466 (예약 필수)

✅ 주요메뉴: 참살이정식 15,000원 / 정나눔정식 17,000원/ 자연인정식 20,000원


*해당 콘텐츠는 23년 11월 3주차에 취재되었습니다.






영주 사과로 만든 양식을 만날 수 있는 카페, 선비꽃


한때 영주시에서 꽤 유명했던 농가맛집 ’선비꽃이야기‘가 새롭게 변신했다.
한정식을 내세웠던 과거와는 다르게, 조금 가볍게 즐길 수 있는 ‘카페, 선비꽃‘으로 말이다.
식당에서 브런치 카페로 바뀌며 여러 메뉴를 바꾸었다지만, 지역 특산물을 활용해 요리를 내어주는 것만큼은 그대로다.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넓은 정원은 아이들이 뛰놀기에 좋다.
이국적인 외관과 인테리어는 마치 비밀의 공간에 초대받은 것만 같은 느낌을 준다.
한가로이 브런치를 맛보거나, 커피 한 잔 마시며 시간을 보내는 것을 추천한다.
여유를 갖고 방문하는 것을 추천한다. 이곳에서의 시간은 정말이지 힐링이니까.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영주 사과로 만든 데미그라스 소스로 맛을 낸 수제 돈가스가 ‘카페, 선비꽃‘의 메인 메뉴다.
매운맛을 좋아하는 이들을 위해 청양고추를 얹은 버전도 나름대로 인기라고.
우리 밀로 반죽한 도우로 구워낸 피자는 단골들도 엄지를 치켜드는 요리다.
주말에는 웨이팅이 있을 때가 많다는 점을 참고할 것.
그만큼 검증된 맛집이라는 뜻이다. 



✅ 위치: 경북 영주시 안정면 신재로 685

✅ 영업시간: 11:00~18:00 (17:00 라스트 오더) / 매주 수요일 정기 휴무

✅ 주요메뉴: 수제돈가스 11,000원 / 우리밀 옥수수 피자 20,900원


*해당 콘텐츠는 24년 1월 2주차에 취재되었습니다.





다시 찾고 싶은 이유, 푸소


그 조용했던 농촌이 북적거리게 된 것은 순전히 ‘푸소’ 덕분이다. 

‘푸소’는 농가에서 하룻밤을 보내며 농촌 주민들의 훈훈한 정을 경험하는 감성 체험 프로그램이다. 

일종의 숙박 프로그램인 셈인데, 농촌 밥상을 오롯이 즐길 수 있다는 점에서 인기다. 

한때 유럽 여행자들의 숙소 형태로 알려졌던 ‘카우치 서핑’ 같기도, 혹은 ‘홈스테이’ 같기도 하다.



‘푸소’라는 생소한 이름은 ‘Feeling-Up, Stress-Off’에서 앞 알파벳을 따서 합성한 단어(FUSO)다. 

말 그대로 농촌을 느끼고, 스트레스는 덜어내라는 의미다. 

전라도 지역에서 사용하는 ‘확 푸소’라는 표현에도  ‘덜어내다’는 의미가 담겨 있으니, 묘하게 일맥상통하는 것이 흥미롭다.



‘푸소’는 강진군청이 중심을 잡고, 강진 내에서 농촌 민박을 운영하는 

농가주들이 힘을 합쳐 꾸려 나가는 구조다. 

군청에서 직접 관리해 일정 수준의 품질을 유지하는 데 기여하는 등 큰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단순히 숙소만 제공하는 것이 아니다. 신선한 식재료로 만드는 농가 밥상을 경험할 수 있고, 

농촌 체험프로그램도 마련되어 있다. ‘푸소’ 참여 농가마다 다채로운 체험을 준비해두고 있으니, 예약할 때 문의할 것.



강진에 도착하는 그 순간부터, 떠날 때까지 환대의 연속이다. 

서글서글한 농가주가 투숙객을 반갑게 맞이하고, 강진 여행을 제대로 즐길 수 있도록 배려한다. 

‘푸소’답게 힐링하며 휴식을 취하거나, 강진의 구석구석을 여행해도 좋다. 

굳이 특별한 여행지를 찾지 않아도 괜찮다. 논두렁을 거닐거나, 시장 구경을 하고, 

녹차 한 잔을 마시며 차담을 나누는 것도 ‘푸소’ 여행에서 할 수 있는 것들이니까. 

<나의 문화유산답사기>를 쓴 유홍준 교수가 ‘남도 답사 일번지’로 꼽았을 정도로 

볼거리와 즐길 거리가 풍성하다는 점이 바로 강진의 매력이다.


✅ 전라남도 강진군 강진읍 탐진로 111

✅ 061-430-3327

*해당 콘텐츠는 23년 10월 1주차에 취재되었습니다.


공공누리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 1유형 :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TOP

정보수정
요청